독후감 제출:

우리에게는 지금, 단맛이 한 스푼 필요합니다.




📺 프로그램


  • 독서모임은 하고 싶은데, 잘 참여할 수 있을지 걱정된다면 ? 
  • 요즘 가장 뜨거운 주제로 찐-하게 토론해보고 싶다면 ?
  • 나와 비슷한 독서 취향을 가진 사람들을 만나보고 싶다면?

    🙋‍♀️  조금만 용기를 낸다면 일상에 생각지도 못한 즐거움이 찾아옵니다! 


📌   독서모임은 이렇게 진행돼요

  • 공지된 책을 미리 읽습니다.
  • 모임 2일 전까지 400자 이상의 독후감을 제출합니다. 
  • 준비된 발제문으로 3시간 동안 치열하게 토론합니다.


📌  독서모임 타임라인 

  1. 모임 2일 전까지 독서모임 신청
  2. 모임 2일 전까지 400자 이상의 독후감 제출
  3. 모임 1일 전 : 모임 참석 여부 문자 발송
  4. 모임 당일 : 모임 참석

  • 독후감을 제출할 수 있는 독후감 게시판은 신청 후 안내해드립니다.
  • 모임 2일 전 23:59:59까지 400자 이상의 독후감을 제출해주세요! 미 제출시 모임 참여 불가!
  • 발제문은 모임 1일 전 문자로 안내해드립니다.
  • '모임 시간&장소' 는  모임 1일 전 문자로 한 번 더 안내해드립니다. 
  • 해당 클럽은 모임 콘텐츠 특성상 '놀러가기' 신청이 불가합니다.


📌   모임 타임 테이블 

  • 모임 시작 
  • 북 토크 part 1 (2시간)
  • 쉬는 시간 (10분)
  • 디저트 토크 part 2 (1시간)
  • 마무리 발언 & 종료 (10분)

    ✍️  준비된 발제문으로 3시간 동안 치열하게 토론합니다.
    * 클럽마다 당일 타임 테이블이 다를 수 있습니다.
     
    🍫  파트너가 직접 만든 디저트 세트가 제공됩니다. 

파트너 장아현 님

초콜릿을 통해 때로는 용기를, 때로는 응원을 전하고자 하는 쇼콜라티에 장아현입니다. 


바쁘게 흘러가는 일상을 유지하기 위해서 정말 중요한 것들을 놓치고 있지는 않나요? 우리 자신에 대해서, 그리고 우리가 살아가는 세상에 대해서 함께 이야기 나눠봐요. 책을 읽고, 정리되지 않은 채 머릿속을 떠다니는 생각들을 함께 정리해보는 시간이 될 거예요.세상 속 우리들의 이야기를 있는 그대로 나눌 수 있는 작은 공간으로 당신을 초대합니다.



12월의 단맛 <실수해도 괜찮아: 파베 초콜릿>


<왜 나는 너를 사랑하는가>


우린 어떤 대화를 나누게 될까요?


“사랑에 빠지는 행위는 자기 자신의 허점을 넘어서고 싶어 하는 인간 희망의 승리이다.”

 


만나서 사랑하고 질투하고 헤어지는 ‘평범한’ 사랑 이야기지만 많은 철학자의 생각을 인용하여 사랑을 철학적으로 분석해 낸 책입니다. 

현재 낭만적인 사랑 앞에서 열병을 앓고 있는 사람들, 만남, 절정, 권태, 이별 등 사랑의 전 과정을 체험했던 모든 사람들에게 이 책을 권합니다.





우린 어떤 디저트를 맛보게 될까요?


12월의 단맛 <부쉬 드 노엘 : 남은 장작 모두 태워버리리>
파트너님이 초콜릿의 특징과 역사 그리고 맛에 대해 소개해드립니다 💝


폭신폭신한 초콜릿 시트와 진한 초콜릿 가나슈가 듬뿍 올라간 이 케이크는 프랑스에서 크리스마스에 먹는 케이크입니다. 프랑스어로 부쉬는 통나무, 노엘은 크리스마스로 직역하면 ‘크리스마스의 통나무’라는 뜻 입니다.

연말에 이 케이크를 먹게 된 것에는 여러 가지 유래가 있지만, 새해를 맞이하기 전에 남은 장작을 태우며 액운도 함께 태우는 행사에서 유래했다는 추측이 있습니다. 우리의 지난 사랑과 미련을 활활 태우며 한 해를 마무리 하고, 새해로 향해봅시다!

1부에서는 사랑과 연애에 대해서

2부에서는 디저트와 함께 이별과 미련에 대해서 이야기 나누겠습니다.

모임 안내

독후감 제출 마감 시간
모임 2일 전 23:59:59 (공백제외 400자 이상)

인원
최소 4명 ~ 최대 8명

모임 시간

11월 12일 (일) 18시


모임 장소

브링크 삼덕 아지트

(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8길 52)